미스터트롯 김준수 오열 이유

tv조선 예능 '미스터트롯'에 심사위원으로 합류한 김준수는 진정성 있는 심사위원의 모습을 보여주며 감동을 주었는데요. 유소년부 정도원 참가자 사연을 듣고 오열을 하기도 했죠. 



김준수는 아이돌그룹 '동방신기'가 해체한 후 뮤지컬에서 오랫동안 활동했는데요. 예능 출연은 이번 '미스터트롯'이 10년만입니다. 그동안 피치못할 사정으로 방송에 전혀 출연할 수 없었죠. 동방신기 해체 당시 논란이 워낙 컸었고, 이로 인해 공중파 출연에 어려움이 있었던 것으로 예상합니다. 


이제 10년의 세월이 흘러 다시 방송에 출연할 수 있게 되었고, 그로 인해 심사평을 하기위해 앉아 있으면서도 그동안 서러움을 겪었던 자신의 상황이 오버랩되었으리라 예상이 됩니다. 


김준수는 얼마전 미스터트롯 이외에 또다른 방송에 출연했었는데요. 노홍철, 박명수등과 함께 '공유의 집'에서 자신의 집을 공개했습니다. '공유의 집'방송 출연자들과 이야기를 나누던 중에도 작은 일에도 감사해하고 기뻐하며 심지어 눈물까지 흘리던 모습이 기억이 납니다. 


김준수 집은 송파구에 위치한 저택으로 엄청나게 럭셔리하고 화려했는데요. 화려한 집과는 다르게 그 큰집에서 라면을 혼자 끓여먹는 모습이 왠지 모르게 웃프게 보였죠. 


김준수는 10년 동안 방송 기회가 무산되는 상황을 겪으니 나중에는 무뎌졌다고 하는데요. 이제라도 자신의 본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어 너무 감사하다며 눈물을 보였죠. 



이런 아픔이 있었기에 미스터트롯 심사위원으로 앉아있지만 출연자들에 감정이입을 했던것 같은데요. 그동안 쌓아온 실력과 경험이 있기 때문에 출연자들의 실력에 있어서도 섬세하게 평가하는 모습입니다. 다시 방송활동을 시작한만큼 대중이나 팬들에게 받은 사랑을 돌려줄 수 있는 스타가 되길 바랍니다. 또, 활동 응원하며 글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0)

Designed by 시선이향하는곳